보이프렌드 동현, 장혁·김하늘과 한솥밥…싸이더스 전속계약
연예 2019/10/21 08:13 입력

100%x200

보이프렌드 동현이 2017.11.17./뉴스1 © News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보이프렌드 동현이 배우 장혁 김하늘 김우빈 김유정 등이 소속된 sidusHQ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음반과 뮤지컬은 물론 연기 분야까지 활동 영역을 넓힐 예정이다.

지난 2011년 보이프렌드 싱글 앨범 '보이프렌드'(BOYFRIEND)로 데뷔, 리더로서 그룹을 이끌며 활동해 온 동현은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 '형제는 용감했다' '로미오와 줄리엣' 등에도 꾸준히 출연하며 매력적인 보이스로 사랑을 받았다. 또 일본에서는 뮤지컷 '천 번째 남자' '총각네 야채가게' '마이 버킷 리스트'에 출연하며 보컬 실력은 물론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눈길을 사로잡기도 했다.

더불어 웹드라마 '더 미라클' '굿모닝 이층버스' '품위있는 여군의 삽질로맨스> 등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훈훈한 비주얼로 여성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안기며 연기자로서의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에 sidusHQ 매니지먼트 관계자는 "그룹의 리더로서 보여준 책임감 있고 따듯한 성격은 물론, 연기에 대한 열정과 무한한 잠재력이 많은 동현씨와 새 가족이 되어 기쁩니다"라며 "이미 일본과 대만에서도 활동을 하고 있는 글로벌적인 역량도 갖춘 배우라 앞으로의 동행이 기대가 되고, 앞으로 조력자로서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