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5일 세종문화회관서 '서울여성합창페스티벌'
사회 2019/10/20 11:15 입력

100%x200

© 뉴스1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서울시는 올 가을, 아름다운 하모니로 시민들에게 감동의 무대를 선사할 '2019 서울여성합창페스티벌'을 11월 5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페스티벌은 서울시 24개 자치구 합창단이 한 자리에 모이는 축제의 장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여성합창페스티벌은 여성들의 문화예술 활동 참여 기회 확대와 지역문화 활성화를 위해 1972년부터 시작돼 올해로 48회를 맞이한 서울시 대표 여성문화축제로, 각 자치구 여성합창단과 시민이 함께 즐기는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1부와 2부로 진행되며, 총 24개 합창단들이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는 무대로 오페라, 뮤지컬, 가요 뿐 아니라 영화·드라마 OST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합창으로 선보인다. 특히, 올해는 강남구 소속 혼성합창단인 '강남합창단'이 게스트로 출연하고 LED 트론 미디어 퍼포먼스팀의 축하공연도 무대에 오른다.

전 좌석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사전관람 신청은 공공서비스 예약 홈페이지에서 11월2일 자정까지 접수 받는다. 전화접수(070-7566-9993)도 가능하다.


argu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