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 광주·전남(19일, 토)…내륙 중심 일교차 9~12도
전국 2019/10/19 05:00 입력

100%x200

'노랗게 물든 강진 들녘' (강진군 제공) 뉴스1DB © News1


(광주=뉴스1) 한산 기자 = 19일 광주와 전남은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9~12도로 크겠다.

광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광주·전남은 오전에 기압골 영향으로 구름 많다가 오후부터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자리한 고기압 영향을 받으면서 차차 맑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광·장성 11도, 곡성·나주·담양·무안·보성·영암·함평·해남 12도, 고흥·구례·장흥·화순 13도, 강진·광주·신안·진도 14도, 광양·목포·순천·완도 15도, 여수 17도 등 11~17도로 전날보다 1~4도 높겠다.

낮 최고기온은 목포·무안·신안·영광·진도 22도, 곡성·광주·나주·보성·여수·장성·함평·해남 23도, 강진·고흥·광양·구례·담양·영암·완도·장흥·화순 24도, 순천 25도 등 22~25도로 전날보다 3~6도 높겠다.

바다 물결은 서해 앞바다와 남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광주 '보통', 전남 '좋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20일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다"며 "건강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sa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