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김신욱·손흥민 멀티골' 한국, 스리랑카 5-0 리드…전반 종료
스포츠/레저 2019/10/10 21:00 입력

100%x200

축구대표팀 김신욱이 10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H조)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네번째 골을 넣고 세리머니하고 있다. 2019.10.10/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100%x200

축구대표팀 손흥민이 10일 오후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H조) 대한민국과 스리랑카의 경기에서 페널티킥을 차고 있다. 2019.10.10/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화성=뉴스1) 정재민 기자 = 한국이 스리랑카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2차전 전반전에 5점 차로 크게 앞서 나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조별리그 H조 2차전 스리랑카와의 홈 경기에서 손흥민, 김신욱의 멀티골과 황희찬의 릴레이골로 전반을 5-0으로 리드한 채 마무리했다.

이날 벤투 감독은 손흥민, 김신욱, 황희찬을 최전방에, 이강인, 남태희, 백승호를 2선에 포진시켰다. 포백은 홍철, 권경원, 김민재, 김문환으로, 골키퍼 장갑은 조현우가 꼈다.

전반 11분 만에 손흥민의 선제골이 터졌다. 중앙에서 공을 잡은 이강인이 측면으로 파고드는 홍철에게 절묘한 침투 패스를 넣어줬고, 이를 홍철이 원터치로 손흥민에 연결했다. 손흥민은 페널티 박스 앞에서 공을 받아 침착하게 오른발로 골을 넣었다.

전반 18분 추가골이 터졌다. 후방에서 헤딩으로 걷어낸 공을 왼쪽 측면에서 손흥민이 수비수와의 경합에서 빠른 스피드로 따냈고, 페널티 박스 안으로 쇄도하던 김신욱에 연결, 김신욱이 마무리하면서 2-0으로 달아났다.

3분 뒤인 전반 21분 코너킥 상황에서는 황희찬이 빛났다. 이강인이 왼쪽 측면에서 감아올린 크로스를 황희찬이 헤딩슛으로 연결, 그대로 스리랑카의 골망을 갈랐다.

전반 31분 이번엔 김신욱이 발이 아닌 머리로 골을 만들었다. 스리랑카 진영에서 볼은 돌리던 한국은 오른쪽 측면에서 김문환이 크로스를 올려줬고 황희찬 머리 위로 넘어간 공을 김신욱이 제자리에 서서 헤딩으로 연결해 추가골을 기록했다.

전반 추가 시간에는 남태희가 미드필드 진영부터 수비수 세 명을 제친 뒤 올린 크로스를 페널티 박스 안 황희찬이 경합하는 과정에서 상대 파울을 얻어 페널티킥 기회를 잡았다. 키커로 나선 손흥민이 이를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전반을 마무리했다.




ddakbo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