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인천(22일, 일)…'타파' 영향 강풍 동반 비
전국 2019/09/22 05:00 입력

100%x200

제17호 태풍 '타파' 북상으로 제주시 용담동 인근 하천인 한천 주차장이 폐쇄됐다. /뉴스1 © News1 오현지 기자


22일 인천 지역은 북상하는 제17호 태풍 '타파(TAPAH)'의 영향을 받아 비가 내리고 강한 바람이 불겠다.

예상 강수량은 10~40㎜이다.

수도권기상청 인천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옹진군 16도, 강화군·남동구·동구·미추홀구·부평구·연수구·중구·계양구·서구 17도를 기록하겠다.

낮 최고기온은 옹진군 23도, 강화군·남동구·동구·미추홀구·부평구·연수구·중구 19도, 계양구·서구 18로 예상됐다.

바다의 물결은 2~3m로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의 영향으로 매우 강한 바람과 비가 내리겠다"며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 바란다"고 말했다.


gut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