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플의 밤' 지상렬 "다시 돌아가면 '1박 2일' 하고 싶다"
연예 2019/09/20 20:27 입력

100%x200

JTBC2 '악플의 밤'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악플의 밤' 지상렬이 과거로 돌아간다면 '1박 2일'을 하고 싶다고 털어놨다.

20일 오후에 방송된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는 지상렬과 천명훈이 게스트로 출연, 자신들을 향한 악플을 낭송했다.

지상렬은 "지상렬이 고정되면 프로그램이 망한다"라는 악플과 "드라마하고 싶어 '1박 2일' 버렸다"는 악플에 대해 해명했다. 지상렬은 드라마 '이산' 감독과의 의리와 스케줄 조정이 불가피해 '1박 2일'에서 하차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지상렬은 "'1박 2일'을 계속했다면 여기 없었을 수도 있다"며 담담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다시 돌아간다면 '1박 2일'과 '이산'중에 무엇을 택할 것이냐는 질문에 단숨에 "1박 2일 해야죠"라고 답하며 모두를 웃게 했다.

한편 JTBC2 '악플의 밤'은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며 올바른 댓글 매너 및 문화에 대해서도 한 번쯤 생각하게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