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대학 축제서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즐거운 파티" 해명(종합)
연예 2019/09/20 18:37 입력

100%x200

가수 현아©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수 현아가 엉덩이 노출 퍼포먼스로 논란이 된 가운데 직접 "즐거운 파티였다"고 해명했다.

현아는 지난 19일 한 대학교 축제에서 히트곡 '버블팝'을 부르던 중 치마를 걷어올려 엉덩이를 노출하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를 보였다.

이같은 현아의 퍼포먼스에 현장에서 큰 환호를 받았지만, 영상이 공개된 후로는 '너무 과한 노출'이라는 지적이 일었다.

이에 현아는 20일 자신의 SNS에 "제가 어제 다녀온 행사는 대학교 행사였고 바로 옆에 간단한 바 또는 알코올 주류 등이 있었다"며 "모두가 재밌고 즐겁게 놀 수 있는 파티였다"고 해명했다.

이어 "마음 놓으시고 걱정하지 마세요"라고 덧붙였다.

앞서 현아는 지난 5월 대학 축제에서 가슴이 노출되는 사고로 화제를 모았던 바다.


hmh1@@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