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포레스트' 리틀이들, 가래떡 폭풍 흡입…이승기 '흐뭇'
연예 2019/09/17 22:27 입력

100%x200

'리틀 포레스트'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리틀 포레스트' 리틀이들이 가래떡 '먹방'을 선보였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리틀 포레스트'에서 유진, 그레이스는 이승기와 함께 방앗간을 찾았다. 잠에서 깬 가온이도 등장했다.

사장님이 즉석에서 가래떡을 뽑자 아이들의 시선이 집중됐다. 갓 뽑은 가래떡을 꿀에 찍어먹은 리틀이들은 이내 '폭풍 흡입'해 웃음을 샀다.

가온이는 "맛있다. 쫀득쫀득하다"며 "하나 더 먹고 싶다"고 했다. 유진이와 그레이스도 빵보다 떡이 더 좋다면서 "맛있다"를 연발했다.

삼촌 이승기는 리틀이들을 흐뭇하게 바라봤다. 이어 "맛있냐. 이제 떡만 달라고 하겠네. 진짜 잘 먹는다"면서 미소를 지었다.


lll@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