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 따러 가세' 송가인, 열혈팬 택시기사에게 "감동"…이유는
연예 2019/09/12 22:01 입력

100%x200

'뽕 따러 가세'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뽕 따러 가세' 송가인이 택시 기사에게 감동을 받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 따러 가세'는 특별판으로 송가인의 광주 이야기가 공개됐다.

송가인은 모교 광주예고를 찾아가기 위해 붐과 택시에 탔다. 택시 기사는 두 사람을 몰라보다 "저 송가인이다"는 소리를 듣고 깜짝 놀랐다.

그는 운전석에서 뒤돌아 송가인의 얼굴을 확인하고 "진짜 맞다"며 "행복하고 즐겁다"고 털어놨다. 또 "송가인이 '용두산아 용두산아' 꺾을 때 창이 섞인 게 정말 예쁘다"면서 노래를 극찬하기도.

특히 평소 송가인의 열혈팬이었다며 운전할 때 듣는 노래 목록을 보여줬다. 모두 송가인의 노래였다. 이에 송가인은 "기사님 감동이다"면서 행복해 해 훈훈함을 선사했다.

한편 '뽕 따러 가세'는 송가인이 시청자들의 사연, 신청곡을 받아 특별한 노래를 선물해주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