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욱일기 금지 요청에…IOC "올림픽서 문제 생기면 사안별 판단"
월드/국제 2019/09/12 12:11 입력

100%x200

일본 도쿄 야스쿠니 신사에서 팔리고 있는 욱일기. © News1


(서울=뉴스1) 한상희 기자 = 한국 정부가 국제올림픽위원회(IOC)에 일본 도쿄올림픽에서 전범기인 욱일기 반입을 금지해달라는 서한을 보낸 것과 관련, IOC는 "문제가 발생하면 사안별로 판단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12일 일본 NHK에 따르면 IOC는 이날 NHK와의 통화에서 "한국 측의 서한을 받았다"고 확인한 뒤 "IOC는 당초부터 경기장은 어떠한 정치적 주장의 자리가 돼서는 안 된다고 말해 왔다. 대회기간 문제가 생겼을 경우 개별적으로 판단해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다만 IOC는 도쿄올림픽 경기장에서 욱일기를 금지할지에 대해서는 명확히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고 NHK는 전했다.


일본 정부는 욱일기가 정당한 깃발이라고 주장한다. 고노 다로 당시 일본 외무상은 지난 9일 미국 CNN에 직접 출연해 "욱일기 자체는 널리 알려진 깃발이라 전혀 문제가 없다"고 강변하기도 했다.









angela0204@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