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아파트 5층서 화재 50대 부부 숨져…4명 부상(2보)
전국 2019/09/12 07:09 입력

100%x200

12일 오전 4시21분쯤 광주 광산구 송정동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 20여분 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2명이 숨지고 15명이 부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진은 화재가 발생한 아파트 외벽 모습. 2019.9.12/뉴스1 © News1 허단비 기자


(광주=뉴스1) 전원 기자,허단비 기자 =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생해 부부가 숨지고 4명이 부상을 당했다.

12일 오전 4시21분쯤 광주 광산구 송정동의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로 A씨(54)가 추락해 숨졌고, 부인 B씨(51)가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씨의 집에는 부부와 함께 자녀 2명, 자녀 친구 등 5명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함께 집에 있던 자녀와 자녀 친구 등도 화상을 입는 등 4명이 경상을 입어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또 주민 11명이 연기를 흡입해 두통 등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민 수십명은 화재를 피해 아파트 밖으로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량 등 장비 50대와 72명 소방관 등을 동원해 20여분 만에 불을 진화했다.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상황 등을 조사 중이다.


junwon@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