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엑스원, 태민 '무브' 도전…섹시 매력 경쟁
연예 2019/09/10 14:08 입력

100%x200

JT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그룹 엑스원 멤버들이 샤이니 태민의 '무브' 댄스로 치열한 섹시 경쟁을 벌였다.

10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는 데뷔하자마자 각종 음악 방송에서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신인 그룹 엑스원(X1)이 출연한다.

'아이돌룸' 녹화에서 멤버 김우석은 "제가 한 섹시 한다"고 밝히며 솔직 당당한 매력을 뽐냈다. 김우석의 발언을 들은 멤버들은 "나도 섹시라면 자신 있다"며 김우석의 주장에 반박하며 견제에 나섰다. 이들은 각자 '파워 섹시' '큐트 섹시' 등 본인의 매력을 어필했다. 급기야 '퇴폐미 1인자' 김요한은 즉석에서 남다른 눈빛과 포즈를 보여주며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다.

이에 가장 섹시한 멤버를 뽑기 위해 걸그룹계 '하바나 퀸 선발대회'를 잇는 '무브 킹 선발대회'가 '아이돌룸' 최초로 개최됐다. '무브 킹 선발대회'는 샤이니 태민의 히트곡 '무브'에 맞춰 댄스를 추며 자신만의 매력을 선보이는 코너. 멤버들은 '무브'의 리듬에 몸을 싣고 열정적으로 각자의 섹시미를 아낌없이 발산했다는 후문이다.

어디에서도 볼 수 없던 엑스원의 초대 '무브 킹 선발대회' 현장은 이날 오후 6시30분에 방송되는 '아이돌룸'에서 확인할 수 있다.


aluemchang@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