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송강호x이병헌, '비상선언'으로 네번째 만남…한재림 연출
연예 2019/08/29 09:20 입력

100%x200

사진제공=호두앤유 엔터테인먼트, BH 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한재림 감독의 차기작 '비상선언'(제작 우주필름/공동제작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씨네주)에 배우 송강호와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했다.

송강호와 이병헌은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하는 '비상선언'으로 재회한다. 송강호와 이병헌의 만남은 '공동경비구역 JSA(2000)',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 ,'밀정 (2016)' 이후 네번째 호흡으로 신선한 소재와 한재림 감독에 대한 신뢰로 출연이 성사 됐다.

'비상선언'이란 항공기가 재난 상황에 직면했을 때 기장의 판단에 의해 더 이상 정상적인 운항이 불가능해 무조건적인 착륙을 선언하는 비상사태임를 뜻하는 항공용어이다. 항공 재난을 소재로 한 이번 영화는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등장 인물들의 다채로운 캐릭터가 돋보이는 본격 항공 재난 드라마로 최근 송강호,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 짓고 본격적인 제작 준비에 들어갔다.

이번 영화의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은 2005년 '연예의 목적'으로 대종상 신인감독상과 청룡영화제 각본상을 휩쓸며, 연출 데뷔와 동시에 영화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영화 '우아한 세계'로는 누아르의 새 지평을 열며 청룡영화제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했고, 영화 '관상'에서는 적재적소의 풍자와 감각적인 연출로, '더킹'을 통해서는 다양한 방식의 촬영 기법 도입과 깊은 메시지가 있는 통쾌한 스토리로 '최고의 스토리텔러'라는 호칭을 얻었다. 매 작품마다 탄탄한 작품성은 물론, 작품에 대중성과 흥행성을 동시에 녹여내는 탁월한 연출력으로 영화계 관계자와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 왔다.

올해 5월 개봉한 영화 ‘기생충’으로 칸 황금종려상 수상과 네 번째 1000만 작품의 기록을 세운, '명실공히 대한민국이 가장 신뢰 하는 배우' 송강호와 할리우드 진출뿐 아니라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장르에 국한되지 않은 명연기로 뜨거운 사랑과 지지를 받고 있는, '자타공인 최고의 배우' 이병헌의 만남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인다.

웰메이드 영화로 각광 받아 온 한재림 감독과 한국 영화를 대표 하는 두 배우의 만남 만으로도 역대급 라인업이 예상되는 '비상선언'은 올해 프리프로덕션을 마치고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aluemchang@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