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하는 전북도의회 농산경委"…스터디 모임 결성
전국 2019/08/19 17:32 입력

100%x200

19일 전북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가 자체 스터디 모임을 구성하고 자동차융합기술원에서 첫 번째 교육을 실시했다.(전북도의회제공) 2019.8.19 /뉴스1


(전북=뉴스1) 김동규 기자 = 전북도의회 농산업경제위원회(위원장 강용구)는 19일 자체 스터디 모임을 구성하고 자동차융합기술원에서 첫 번째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의원들은 전라북도 금융자문관을 초청해 금융정책에 대한 특강을 들었다. 또 (재)전라북도경제통상진흥원 임직원들과 일본의 수출규제 및 백색국가 제외 조치와 관련해 대응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토론을 진행했다.

농산업경제위원회는 이번 스터디를 시작으로 월 2회에 경제·산업 분야를 주제로 정책 추진방향, 국내·외 동향, 트랜드 분석 등 스터디를 실시할 계획이다.

강용구 위원장을 비롯한 농산업경제위원회 소속 의원들이 자발적으로 구성해 진행하는 이번 스터디 모임은 전국 최초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강 위원장은 “향후 스터디를 통해 농산업경제위원회 소관 업무와 관련된 전문성을 높여 집행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를 강화하겠다”면서 “또 주요 현안에 대한 대안을 제시하면서 전북경제의 체질개선과 산업구조 개편에 힘을 보태고 상생과 협치를 실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dg2066@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