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생활안내책자, 국제비즈니스대상 동상 수상
사회 2019/08/19 12:56 입력

100%x200

© 뉴스1


(서울=뉴스1) 홍기삼 기자 =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비즈니스계의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2019년 국제비즈니스대상에서 동대문구 생활안내책자가 출판 부문(최우수 전자책) 동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동대문구 생활안내책자는 새로 전입해 온 세대의 빠른 적응을 돕기 위해 발간한 전자책 및 소책자로,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3년간 총 2만3000부가 발행됐다. 구의 일반현황과 14개 동별 생활정보가 담겨 있어 지역이 낯선 주민들에게 생활 길잡이 역할을 하고 있다는 점을 평가받아 출판 부문(최우수 전자책) 동상 수상작으로 선정됐다고 구 측은 설명했다.

국제비즈니스대상(IBA)은 전 세계 기업과 조직이 1년 동안 펼친 경영, 성장, 홍보 등의 사업활동을 16개 부문으로 나눠 평가하는 비즈니스 분야의 국제대회다. 미국 스티비 어워드(Stevie Awards)사가 주최해 '스티비 어워드'라고도 불린다.

올해 16회째를 맞는 '2019 국제비즈니스대상'에는 74개국에서 4000편이 넘게 출품됐다. 전 세계 250여 명의 전문가들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상식은 오는 10월 19일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열릴 예정이다.


argu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