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린저 42호 홈런' 다저스, 애틀랜타에 만루홈런 맞고 역전패
스포츠/레저 2019/08/19 05:49 입력

100%x200

LA 다저스 코디 벨린저. © AFP=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LA 다저스가 만루홈런을 맞고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에 역전패했다.

다저스는 19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컴벌랜드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애틀랜타와의 경기에서 3-5로 패했다. 2연패를 당한 다저스는 82승44패(내셔널리그 서부지구 1위)가 됐다.

다저스는 1회초 코디 벨린저의 3점 홈런으로 3-0 리드를 잡았다. 벨린저는 시즌 42호 홈런을 쏘아 올리면서 메이저리그 홈런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그러나 다저스는 초반 리드를 지키지 못했다. 4회말 아데이니 에체베리아에게 1타점 적시타를 맞았고 6회말에는 라파엘 오르테가에게 만루 홈런을 내주면서 역전 당했다.

다저스는 남은 이닝 경기를 뒤집지 못하고 연패를 당했다.

다저스 선발 토니 곤솔린은 4이닝 5피안타 2탈삼진 1실점을 기록했다. 구원 등판한 더스틴 메이가 만루 홈런을 맞는 등 2이닝 3피안타 1볼넷 4실점하며 패전투수가 됐다.


yjra@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