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V2’ 정형돈-장성규-엑시, 90년대 노래대결부터 용트림까지 ‘텐션 폭주’
연예 2019/08/16 15:20 입력

100%x200

[디오데오 뉴스]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높은 승률의 현피 대결을 이어나가고 있는 정형돈과 장성규, 우주소녀 엑시가 계속해서 빅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들은 숨어있던 노래 DNA를 깨워줄 ‘90년대 노래 대결’부터 돌아온 용트림 대결까지 이어나가고 있는 가운데, 연예대상 ‘우수상’을 위한 악바리 근성이 가득찬 대결은 보는 이들을 폭소케할 것으로 보인다. 

오늘(16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이하 ‘마리텔 V2’)에서는 정형돈, 장성규와 우주소녀 엑시가 점점 더 버라이어티 해지는 ‘무덤 TV’에서 최강자들과 대결을 펼치는 모습이 공개된다. 

기분 좋은 연승을 이어나가고 있는 정형돈이 장성규, 우주소녀 엑시와 함께 열정 가득한 마음으로 ‘무덤 TV’ 후반전에 들어선다. 이들은 앞서 전반전의 승리의 기운에 힘입어 세상 들떠있는 모습으로 최상의 컨디션을 자랑하고 있어 시선을 모은다. 

‘무덤 TV’의 후반전이 시작되고 정형돈과 장성규는 90년대의 옛 추억 속 노래들에 만취한 같은 모습을 보인다. 이들은 ‘90년대 노래 맞추기’ 대결에 출제된 문제 한 곡마다 아재 텐션을 폭주 시켰다고. 간만에 딱딱 맞는 노래 리액션을 선보일 정형돈과 장성규는 분위기를 과잉시키는데 한 몫 했다는 후문이다.  

최초로 ‘선 넘는 아이돌’이 되겠다는 포부를 밝혔던 엑시가 결국 ‘무덤 TV’의 강력함(?) 앞에 기절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녀는 “사람이 아닌 거 같아요!”라며 과장된 최강자들과 더욱 과한 장성규의 모습에 폭소를 주체하지 못한다. 결국 엑시는 웃다가 지쳐 쓰러지는 모습을 보여 과연 어떤 대결에서 박장대소가 나온 것인지 궁금증을 모은다. 

이번 정형돈, 장성규, 엑시가 함께하는 ‘무덤 TV’가 50%인 승률을 올릴 수 있을지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한편 다양한 콘텐츠들의 향연을 통해 ‘콘텐츠 명가’의 자리를 지키고 있는 ‘마리텔 V2’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 사진 =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
온라인뉴스팀 press@diodeo.com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