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강원영동 새벽까지 강한 비…중부도 빗방울
문화 2019/08/16 06:30 입력

100%x200

/뉴스1 DB © News1 공정식 기자


(서울=뉴스1) 권혁준 기자 = 금요일인 16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중부지방과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비가 오다가 오전에 그치겠다. 중부지방은 낮부터 오후 사이 곳에 따라 가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16일) 전국이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가장자리에서 생성된 구름대의 영향을 받아 비가 오는 곳이 있다가 점차 영향권에서 벗어나면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과 남부내륙 중심으로 비가 오다가 오전에 대부분 그치겠다고 예보했다.

특히 대기 하층에서 강한 동풍이 불면서 지형적인 영향이 더해진 강원 영동에는 이날 새벽까지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어 산사태나 축대붕괴, 저지대 침수 등 비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비해야겠다.

15~16일까지의 누적 예상강수량은 강원 영동, 울릉도·독도 50~100㎜(강원 영동 최대 150㎜ 이상), 전라도 5~30㎜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기온은 30~34도로 아침과 낮 모두 평년기온보다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Δ서울 24도 Δ인천 24도 Δ춘천 25도 Δ강릉 25도 Δ대전 26도 Δ대구 26도 Δ부산 24도 Δ전주 25도 Δ광주 25도 Δ제주 26도, 낮 최고기온은 Δ서울 31도 Δ인천 30도 Δ춘천 31도 Δ강릉 33도 Δ대전 31도 Δ대구 34도 Δ부산 30도 Δ전주 31도 Δ광주 32도 Δ제주 31도로 예상된다.

대기질은 대체로 양호하겠다.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이날 전국의 대기 순환이 원활해지면서 전 권역의 미세먼지 등급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오존등급도 전국에서 '보통' 단계를 나타로 양호하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0.5~1.0m, 남해 앞바다에서 0.5~3.0m, 동해 앞바다에서 1.0~4.0m, 서해 먼바다에서 최고 2.0m, 남해 먼바다에서 최고 4.0m, 동해 먼바다에서 최고 5.0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이날까지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고, 풍랑특보가 발효된 제주도 남쪽 먼바다와 남해 동부 해상, 동해 앞바다는 초속 12~20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다"면서 "항해·조업하는 선박이나 해수욕장을 이용하는 행락객들은 각종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starburyny@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