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날씨]대구·경북(15일,목)…동해안 최대 300mm 비
전국 2019/08/15 05:00 입력

(대구ㆍ경북=뉴스1) 이재춘 기자 = 광복절인 15일 대구와 경북지역은 태풍의 영향으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북상하는 제10호 태풍 '크로사(KROSA)'의 가장자리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흐리고 비가 내리겠으며, 경북 서부 내륙은 오전에 소강상태를 보이겠다.

강수량은 대구와 경북 내륙 20~60mm, 남부 동해안 30~80mm, 북부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는 16일 새벽까지 100~200mm, 많은 곳은 300mm 이상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김천 24도, 안동·울진 25도, 대구·포항 26도 등 23~26도, 낮 최고기온은 김천 32도, 대구·안동 31도, 포항 30도, 울진 28도 등 28~32도로 전날보다 1~3도 가량 낮겠다.

비가 내리고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대구기상청은 "태풍의 영향으로 경북 동해안과 울릉도, 독도는 내일(16일)까지 시속 50~65km(초속 14~18m), 대구와 경북 내륙에는 시속 30~45km(초속 8~13m)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며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대비할 것을 당부했다.


leajc@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