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개장]장 초반 하락세…침체 신호 확대
월드/국제 2019/08/14 23:08 입력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14일(현지시간) 뉴욕증시 3대 지수가 장 초반 하락세다. 면밀하게 관찰 중인 채권시장의 가늠자가 새로운 침체 위험을 가리키고 있다. 이로 인해 전장에서 미국의 중국 상품에 대한 관세 부과 연기에 힘입은 상승분을 모두 반납하고 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개장 31분 후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1.54% 하락한 2만5875.45를 기록 중이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지수는 1.50% 내린 2882.50을 나타내고 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1.66% 밀린 7882.99를 가리키고 있다.


acene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