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랜드 복지재단, 폐광지역 청소년 진로캠프 열어
전국 2019/08/08 10:28 입력

100%x200

하이원리조트 2019년 아동 청소년 진로캠프 © News1


(태백·영월·정선·삼척=뉴스1) 박하림 기자 = 강원랜드 복지재단(이사장 한형민)은 8일 강원 정선군 하이원리조트 마운틴콘도에서 폐광지역 4개 시·군 중학생 80여명을 대상으로 청소년 진로캠프를 개최했다.

‘꿈과 현실을 잇는 일곱 개의 징검다리’를 주제로 1박2일 진행되는 이번 캠프는 학생들이 소질과 적성을 발견하고 진로를 탐색하는데 도움을 주고자 마련됐다.

참가자들은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적성검사, 조별활동, 꿈의 로드맵 경연대회, 꿈 실행 계약서 작성 등 활동을 통해 진로를 고민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9일에는 하이원 워터월드 체험과 진로캠프 수료식을 마지막으로 모든 일정이 완료된다.

강원랜드 복지재단 관계자는 “이번 캠프를 통해 아이들이 진로에 대한 고민을 함께 나누고 멘토들의 조언을 토대로 꿈을 이룰 수 있다는 확신과 자신감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rimrock@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