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식당3' 이수근, 승진 기대 속 '설거지 총책임자' 확정
연예 2019/07/12 21:30 입력

100%x200

tvN '강식당3'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강식당3' 이수근이 설거지 총책임자로 승진했다.

12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신서유기 외전 강식당3'에서는 시즌2가 종료되고 새롭게 합류한 규현의 모습이 방송됐다.

나영석 PD는 시즌 3의 시작을 알리며 업무 변화를 발표했다. 강호동은 '사장과 파스타', 안재현은 '짜무라이스와 피자 보조', 피오는 '김치밥과 주방 보조'를 맡았고, 은지원과 송민호는 업무를 그대로 유지했다.

이수근은 대대적인 인사이동에 승진이 될 것을 기대했다. 나영석 PD가 이수근을 '설거지 총책임자'라고 알리며 이수근이 분노했다. 은지원은 포복절도 해 일어나지 못했다. 강호동은 이제 설거지에 책임이 따를 거라며 이수근을 달랬다.


hanappy@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