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플의 밤' 신동엽 "女연예인 차 사줬다는 루머…괜히 미안"
연예 2019/07/12 20:42 입력

100%x200

'악플의 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개그맨 신동엽이 '지라시'를 언급했다.

신동엽은 12일 오후 방송된 JTBC2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에서 게스트 김지민이 지라시로 인해 억울했다고 털어놓자 자신의 경험담도 공개했다.

신동엽은 "예전에 '여자 연예인한테 내가 차를 사줬다'는 지라시가 있었다"면서 "사주긴 뭘 사주냐"고 말하며 황당해 했다.

신동엽은 "그리고 그 연예인과 만난다더라. 너무 어처구니가 없어서 잘못한 것도 없는데 내가 괜히 미안했다"고 털어놨다.

이후 함께 언급된 여자 연예인을 방송국에서 만났다고. 신동엽은 "'미안하다' 했더니 '저도 봤어요~ 뭐가 미안해요 선배님~' 하더라"고 설명해 눈길을 모았다.

한편 '악플의 밤'은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며 올바른 댓글 매너 및 문화에 대해서도 한 번쯤 생각해 보는 프로그램. 매주 금요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lll@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