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딥:풀이]① 원어스 "밤낮 없이 우리 생각 나게 하는 것이 목표죠"(인터뷰)
연예 2019/06/26 16:00 입력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서호(왼쪽부터), 레이블, 환웅, 이도, 건희, 시온 딥풀이©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서호(왼쪽부터), 이도, 시온, 건희, 환웅, 레이븐. 딥풀이 ©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건희 딥풀이.©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서호(왼쪽부터), 시온, 이도, 건희, 환웅, 레이븐 딥풀이.©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환웅(왼쪽부터), 건희, 시오느 이도, 서호, 레이븐 딥풀이. ©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이도 딥풀이©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서호(왼쪽부터), 시온, 이도, 건희, 환웅, 레이븐 딥풀이 ©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울 장안동 RBW 사옥. 아이돌그룹 원어스(ONEUS) 시온, 건희, 서호, 레이븐, 환웅, 이도 딥풀이.©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고승아 기자 = 올해 데뷔한 '라이징 스타'를 꼽으라면 그룹 원어스를 빼놓을 수 없다. 멤버 중 다수가 서바이벌 프로그램을 통해 얼굴을 알려 인지도가 비교적 높은데다, 직접 안무와 곡을 만들기 때문에 자신들의 색깔이 무엇인지를 잘 알고 표현하는 팀이기 때문이다.

원어스는 지난 1월 9일 데뷔해 벌써 두 번째 앨범을 발표하고 활발히 활동했다. 데뷔한지 6개월밖에 되지 않은 신예답게 패기 넘치는 에너지와 무엇이듯 할 각오가 되어 있는 눈빛이 빛났다. 이들은 타이틀 곡 '태양이 떨어진다'가 수록된 두 번째 앨범으로 2만장이 넘는 판매고를 달성하며 최근 발표된 가온 주간 차트 4위에 올랐다. 신인 그룹 중에는 에이비식스와 원어스가 유일하게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원어스는 작곡가 김도훈이 수장으로 있는 RBW 소속 보이그룹이다. 선배 그룹 마마무를 통해 '믿고 보는 아이돌'이 되고 싶다고 말하는 원어스를 최근 RBW 사옥에서 만났다.

양손 가득 주전부리를 사들고 이들의 연습실에 방문하니 멤버들이 일사불란하게 책상을 다과상 대열로 맞췄다. 멤버들은 "체중조절은 특별히 하지 않는 편"이라며 과자와 음료수를 깔끔하게 비워내 취재진과 스태프들을 폭소케 하기도 했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원어스의 이야기와 목표 등을 들어봤다.

다음은 일문일답.

-이번 활동 준비하면서 어땠나.

▶(건희) 저번보다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어서 부담스럽기도 했는데, 그것 때문에 더 열심히 준비할 수 있었던 것 같다. 저번 활동이랑 이번 활동에 겹치는 아티스트 분들이 많아서 내적 친함으로 의지하기도 했다.(웃음)

▶(환웅) 에이티즈 분들과 '주간아이돌' 예능도 같이 찍으면서 활동도 두 번 연속 겹쳤다. 함께 구호도 서로 외쳐주면서 되게 많이 힘이 되고 있다.

-멤버들이 안무도 직접 짜는데.

▶(환웅) 저희가 직접 안무에 참여한다. 서호형은 파트를 스스로 짜기도 하고 4~50%는 저희가 직접 짠다.

▶(건희) 저희가 이번에 세계적인 안무가인 키온&마리라는 안무가와 함께 했다. 방탄소년단 선배님과 같이 작업을 많이 하신 분인데 이번에 저희와 같이 해서 안무를 만들어주셨다.

-이번에 고공에서 낙하하는 등 격한 안무가 특히 많은데 무릎은 괜찮나.

▶(환웅) '태양이 떨어진다' 퍼포먼스가 여러 가지 버전이 있었다. 형들이 계단을 만들어주면 올라갔다가 떨어지는 안무가 있는데 그게 실패 확률이 컸다. 그래서 안전하고 덜 아픈 걸로 이번에 바꾼 거라 상대적으로 지금 안무가 덜 힘든 퍼포먼스 같다.

▶(이도) 제가 1집 때부터 항상 밑에서 받쳐주거나 그런 역할을 많이 하고 있다. 계단, 매트리스, 등받침 그렇다. 뮤비 때 보면 서호형이 백 텀블링하는 장면이 있는데 영상에 잘렸지만, 그것도 제가 받쳐줬다.

▶(환웅) 어머님이 상심하셨다고 들었다. (이도형이) 계속 애들 받쳐주고 있냐고 슬퍼하셨다.

▶(서호) 다음 작업 때는 이도가 주가 되고 환웅이가 받쳐주는 게 어떠냐.(웃음)

▶(건희) 저번 '발키리' 때부터 매트릭스 퍼포먼스를 다른 안무로 변형한 걸 준비해서 보여준 적이 있는데 많이 좋아해 주셔서 이버에도 제목에 맞게 태양을 따려다가 실패했지만 다시 따려고 하는 그런 의미를 담았다. 태양 따는 춤도 저희가 직접 짠 안무다.

-이번 '태양이 떨어진다' 앨범 판매량이 더 늘었다. 인기가 느껴지나.

▶(건희) 수치로 봤을 때는 실감이 안 났는데 팬분들과 좀 더 친해진 것 같은 느낌은 든다. 우리가 역시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구나 그런 느낌을 받는다.

-시온이 다친 팔은 괜찮나. 활동은 어떻게 되나.

▶(시온)당분간 사용하지 말라고 하시더라. 제가 다치는 것에 둔해서 엄청 심해야 아픈 걸 느끼는데 무대하고 내려왔는데 아파서 보니까 이렇게 됐다. 내일 음악방송(지난 20일)부터 빠진다.

▶(건희) 어제까지는 무대에 올랐는데 회복에 집중하는 게 좋을 것 같아서 회사도, 멤버들도 그런 게 좋을 것 같아서 그렇게 결정했다.

-이도의 동굴 목소리가 매력적이다.

▶(이도) 처음 들을 때 놀라시는 분도 많다. 노래하면 달라지는 분들이 많은데, 저는 원래 평소 목소리가 낮은 편이어서 잘 안 들리는 편인 것 같다. 팬사인회에서도 제 목소리가 잘 안 들린다고 하더라.

▶(건희) 머리 말릴 때 이도형이 말을 하면 드라이기 소리 때문에 목소리가 안 들린다.

▶(이도) 자동차 지나갈 때도 말하면 내 목소리가 안 들린다고 하더라.

▶(건희) 목소리 톤이 있는데 생활 소음 밑에 (이도형 목소리가) 있어서 말을 평소에 듣기 힘들다. 이도형 입이 벌어지면 집중하게 된다.

-첫째와 막내가 다섯 살 차이인데, 나이차가 꽤 나는 편이다.

▶(서호, 레이븐) 세대 차이가 난다. 서로 보던 만화가 다르더라. 저희가 어렸을 때 보던 만화와 막내 시온이가 좋아하는 만화가 다르다.

▶(레이븐) 저와 서호는 '디지몬 어드벤처'와 같은 걸 좋아했는데 시온이가 디지몬을 모른다고 하더라.

▶(서호) 저희는 시리즈로 다 아는데 시온이는 아예 모른다.

-간식을 잘 먹는데 식단 관리를 하나.

▶(원어스) 저희는 딱히 식단 관리는 없다. 멤버들 스스로 빼는 편이다.

▶(환웅) 뮤직비디오 촬영할 때는 관리한다.

-같이 숙소 생활한지는 얼마나 됐나.

▶(원어스) 이제 일 년 반 정도 됐다. 2년 다 되어 가는 것 같다.

▶(서호) 막내 시온이가 생활적인 면에서 다 챙겨준다.

▶(건희) 시온이가 막내라 챙김을 받는 면도 많은데, 스케줄 내일 이런 게 있다고 알려주고, 오늘 SNS 업로드 안 한 사람 누구냐고 말하고, 생활 용품 떨어져서 사야 한다고 말을 해주는 편이다.

-숙소에서 요리는 안 하나.

▶(레이븐) 시켜먹는다. 가끔 한다면 이도와 서호만 한다.

▶(이도, 서호) 저희가 숙소에 있는 시간이 많지 않다 보니까 조리만 하는 정도다.

▶(건희) 멤버들이 요리를 잘한다고 하는데 한 번도 안 먹어봤다. 사실무근인 것 같다.

-지금 엠넷 '프로듀스X 101'이 진행되고 있다.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했던 멤버들은 어떤가.

▶(건희) 저도 '프듀2' 나갔었고, 보면 옛날 생각나기도 하고 트레이너 선생님들도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라. 지금은 기억이 미화돼서 힘들었던 기억이 덜하고 좋은 기억만 남았다. 동료들과 돌아가고 싶다는 생각을 했지만, 사실 그건 아닌 것 같다. 하하. 원래 같은 숍이라 알고 지냈던 친구들도 '프듀X'에 참가하고 있는데 힘냈으면 한다. 실제로는 이렇게 말을 하지는 않았다.

-이번 앨범으로 꼭 이루고 싶은 것이 있다면.

▶(건희) '태양이 떨어진다'인데 이걸 두고 어떤 목표를 할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장난스레 꺼낸 얘기가 있다. 태양이 떨어질 때마다 저희가 생각나고, 밤이 되면 달이 뜨지 않느냐. 저희 팬덤명이 '투문'이다. 그래서 밤낮 가리지 않고 원어스를 떠올리실 수 있으면 좋겠다. 저희끼리 얘기했다.

▶(이도) 하루 종일 저희가 생각나셨으면 한다.

▶(서호) 꿈에서도 태양이 있지 않겠나. 꿈에서도 저희 생각이 날 수 있게끔 하고 싶다.

▶(건희) 많은 분들께 언제든지, 많이 생각해주셨으면 좋겠고, 인지도를 많이 쌓았으면 좋겠다.

▶(이도) 원어스를 알리는 게 목표라서 '발키리'를 아시는 분들은 계시는데 원어스를 모르는 분들이 있다. '태양이 떨어진다' 노래보다도 저희 원어스를 알리는 게 목표다.

<[N딥:풀이]② 원어스>로 이어집니다.




hmh1@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