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한국당 보좌진과 오찬 간담회…"미안하고 감사하다"
정치 2019/05/22 15:47 입력

100%x200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서울 여의도 한 중식당에서 한국당 보좌진협의회 임원진과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한보협 제공)© 뉴스1© 뉴스1

고광철 한보협 회장 "검찰 고발, 당 차원 적극적 대처 부탁"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한국당보좌진협의회(이하 한보협)와 오찬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서울 여의도의 한 중식당에서 열린 오찬간담회는 한보협 임원진과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을 둘러싼 극단 대치상황에서 부상을 당한 보좌진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간담회 자리에서 황 대표는 보좌진들과 허심탄회하고 의미있는 대화를 나눴다.

황 대표는 "지난 패스트트랙 상황에서 우리 보좌진이 많이 다치기도 하고 고생했는데 헌신적으로 단결한 여러분에게 당대표로서 미안하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고광철 한보협 회장은 "패스트랙 정국에서 한보협 회원 6명이 국회법 위반·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검찰에 고발됐다"며 "보좌진들에게 대한 당 차원의 적극적인 대처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한보협은 지난 10일 긴급 운영위원회를 소집해 패스트트랙 과정에서 인적·물적 피해를 입은 회원들에 대해 한보협 차원에서 우선적으로 피해보상 방안을 마련하기로 의결한 바 있다.


jrki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