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부친상에 어머니 위로 등 애도물결…'미우새' 측 "변동 無"(종합)
연예 2019/05/20 18:10 입력

100%x200

© News1건음기획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수 김건모가 부친상을 당한 가운데, 네티즌의 애도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20일 가요계에 따르면 김건모의 아버지 김성대씨는 지난 19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9세. 고인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 장례식장 31호에 마련됐다.

현재 김건모와 형제들, 어머니 이선미 여사가 슬픔 속에 빈소를 지키고 있다. 또한 김건모의 지인들은 빈소를 찾아 남은 가족들을 위로하고 있다. 김건모와 모친이 출연하고 있는 SBS '미운 우리 새끼' 제작진 역시 곧 빈소를 찾을 예정이다.

김건모의 부친상이 알려지자, 김건모는 물론이고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했던 김건모 어머니인 이선미 여사에 대한 위로글도 모바일과 인터넷 상에 다수 오르고 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 관계자는 이날 뉴스1에 김건모 부친상에 애도를 표하며 "이로 인한 방송 일정 변동은 없을 예정"이라고 알렸다.

김건모 부친의 발인은 오는 22일 오전 9시 30분이며 장지는 용인 로뎀파크다.


hmh1@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