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운구행렬 따르는 조현아-조현민
사회 2019/04/16 07:55 입력

100%x200
(서울=뉴스1) 오대일 기자 = 16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신촌세브란스병원에서 엄수된 고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발인식에서 두 딸인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왼쪽)과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가 고인의 운구행렬을 따르고 있다.
비공개 영결식을 마친 고인의 유해는 서울 서소문 대한항공 사옥과 강서구 공항동 대한항공 본사 노제를 거친 뒤 장지인 경기도 용인시 하갈동 신갈 선영에 안장된다.
2019.4.16/뉴스1


kkorazi@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