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서 화재…첨탑 무너져 내려
월드/국제 2019/04/16 03:04 입력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프랑스 파리 중심부에 위치한 노트르담 대성당에서 화재가 발생했다고 파리 소방당국 대변인이 15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은 목격자의 말을 인용해 이 중세 성당의 꼭대기에서 연기가 뿜어져 나오는 것을 볼 수 있다고 전했다.

화재가 크게 번지고 있는 가운데 첨탑 부분이 무너져 내린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파리 소방 당국은 대규모 화재 진압 작전이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파리 시청 대변인은 트위터를 통해 주변 지역이 소개됐다고 설명했다.




acene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