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템' 이성우 "좋은 작품 함께해 행복" 종영 소감
연예 2019/04/03 09:50 입력

100%x200

아우터코리아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이성우가 MBC 월화드라마 '아이템'(극본 정이도/연출 김성욱) 종영 소감을 전했다.

3일 이성우의 소속사 아우터코리아 매니지먼트는 '아이템'에서 선과 악을 오가는 반전 있는 캐릭터 양준면 역을 맡은 이성우의 종영 소감을 공개했다.

이성우는 "'아이템'을 마지막까지 함께해주셔서 감사하다. 좋은 작품에 함께할 수 있어서 행복했고, 열심으로 함께해준 모든 배우분들과 제작진분들께 감사를 표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양준면 역을 연기하기 위해 많은 고민이 있었다. 블록버스터 드라마라는 콘셉트에 맞게 입체감 있는 캐릭터를 표현하고 싶었고, 선에서 악으로 변해가는 반전 있는 모습도 잘 살리고 싶었는데 시청자분들이 좋게 봐주신 것 같아 신기하고 뿌듯했다"라며 시청자들에게 고마운 마음도 잊지 않았다.

또한 이성우는 "이번 겨울은 수사관 양준면으로 살아갈 수 있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앞으로도 매번 다른 모습을 보여주며, 산속에 나무까지 볼 수 있는 섬세한 배우가 되고 싶다. 다양한 작품에서 보여주지 못했던 제 모습을 더 많이 보여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아이템'을 통해 내공 있는 연기력을 입증한 이성우는 영화 '롱리브더킹'과 tvN의 새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등 다양한 장르를 통해 시청자들을 찾아올 예정이다.


breeze52@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