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행안부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전국 2019/03/16 13:28 입력

100%x200

15일 전북 완주군이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완주군제공)2019.03.16/뉴스1


(완주=뉴스1) 김동규 기자 = 전북 완주군은 행정안전부의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장관 표창과 5000만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받았다고 16일 밝혔다.

완주군은 15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행정안전부와 국민권익위원회가 공동으로 주관한 ‘2018년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시상식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민원서비스 종합평가는 중앙부처, 시·도교육청, 광역·기초지방자치단체 등 전국 302개 행정기관을 대상으로 민원서비스 전반을 평가하는 제도다.
 

전북에서는 완주군이 유일하게 수상했다.

평가는 민원행정 전략 및 체계, 민원제도 운영, 민원처리기간 준수율, 고충민원 처리 등 3개 분야 23개 지표평가로 진행됐다.

완주군은 지표 전반에 걸쳐 고르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사회적 약자를 위한 각종 편의시설 설치와 허가전담 창구 운영 등 민원인의 입장을 먼저 배려하는 행정서비스 제공 노력이 수상의 요인이 됐다.

송양권 종합민원과장은 “2016년 국민행복민원실 선정에 이어 민원서비스 종합평가에서도 3년 연속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민원 행정서비스가 단연 전국 최고임을 입증했다”며 “민원인의 입장에서 쉽고 편리하며, 소통하고 신뢰받는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kdg2066@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