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서 시신 담긴 비닐봉지 19개 발견…조사 진행 중
월드/국제 2019/03/16 03:40 입력


(서울=뉴스1) 김정한 기자 = 멕시코 검찰이 인간의 유해가 담긴 비닐봉지 19개가 발견된 후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15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 비닐봉지들은 급증하는 집단 폭력 사태로 타격을 받고 있는 멕시코 서부 할리스코주에서 발견됐다.

할리스코주 법무부는 법의학 전문가들이 이 봉지에 들어 있는 시신을 규명하고 희생자들에 대한 실종 보고를 확인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멕시코 당국은 이날 할리스코주의 주도인 과달라하라에서 남쪽으로 약 41km 떨어진 익스틀라우아칸 데 로스 멤브릴로스시의 폐수에서 이 가방들을 발견했다

할리스코주는 최근 몇 년 동안 멕시코에서 가장 강력한 마약조직 중 하나인 '할리스코 신세대 카르텔'에 의해 파괴됐다.


acenes@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