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관광공사, 러시아 SNS 기자단 '쁘리벳 코리아' 발족
IT/과학 2019/03/15 18:20 입력

100%x200

15일 한국관광공사 블라디보스톡사무소가 러시아내 한국관광홍보 강화를 위해 SNS 기자단 ‘쁘리벳 코리아(Privet Korea, 안녕 한국)’를 발족했다. © 뉴스1



(서울=뉴스1) 박희진 기자 = "쁘리벳 코리아(안녕 한국)."

한국관광공사 블라디보스톡사무소는 러시아내 한국 관광 홍보를 위해 여행에 관심이 많고 SNS 활동이 활발한 러시아인 20명을 선발, SNS 기자단 ‘쁘리벳 코리아(Privet Korea, 안녕 한국)’를 발족했다고 15일 밝혔다.

 
'쁘리벳 코리아'는 지난 1월 온라인 공모를 통해 정해진 명칭으로 지난 2월 기자단 선발 공모에서 총 85명이 지원했고 한국여행과 문화에 대한 관심도, SNS 활동 정도, 향후 활동 계획 등을 평가해 최종 20명을 선발했다.

이날 발대식을 계기로 SNS 기자단은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앞으로 주 1회 이상 한국 여행이나 문화 관련 내용을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본인 온라인 SNS 계정에 게재한다. 또 제주에어, 에어부산, 이스타항공, 티웨이항공 등 항공사와 DBS 페리 등 페리사와 공사의 지원으로 한국 여행도 직접 체험한다.

한국관광공사 블라디보스톡사무소는 러시아 관광객을 경상도로 유치하기 위해 오는 8월까지 ‘경상관광캠페인'도 진행한다. 쁘리벳 코리아 기자단이 체험한 한국여행코스를 여행사에서 상품화해 판매하는 방안도 추진한다.

지난해 방한 러시아 관광객은 전년대비 11.9% 증가한 30만3542명을 기록, 사상 최초로 30만을 돌파했다.

블라디보스톡사무소 박용환 소장은 "러시아 방한객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어 러시아인의 시각에서 효율적으로 한국을 홍보하기 위해 SNS 기자단을 운영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온라인 마케팅을 지속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2brich@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