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구본승, 즉흥여행 계획…김부용X최민용 '친해지길 바라'
연예 2019/02/12 23:45 입력

100%x200

SBS '불타는 청춘'에© 뉴스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불청' 막내들이 즉흥 여행을 떠나며 웃음을 더했다.

12일 밤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즉흥 여행을 떠난 구본승, 김부용, 최민용의 모습이 그려졌다.

구본승은 막내들의 무작정 즉흥 여행기를 연출했다. 구본승은 부용과 합류한 뒤 새로운 막내 최민용을 만나러 갔다. 전 현직 막내들이 모두 모인 것. 구본승은 "부용이가 민용이를 아직 불편해하는 것 같아서 두 사람이 친해지길 바라는 마음에서 자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부용과 민용은 여전히 어색한 모습으로 웃음을 더했다.


hwangno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