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황종합] 코스피, 美 셧다운 우려 해소…2190선 회복
경제 2019/02/12 15:45 입력

100%x200

© News1 DB

기관 순매수로 0.45% 올라…코스닥은 0.4% 하락
달러/원 환율, 0.8원 내린 1123.9원

(서울=뉴스1) 전민 기자 = 코스피가 미국의 셧다운(부분 폐쇄) 우려감이 해소된 덕분에 2190선을 회복했다. 코스닥은 하락 마감했다.

12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9.74포인트(0.45%) 오른 2190.47에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는 1.98p(0.09%) 오른 2182.71로 출발해 장 초반 하락 전환하기도 하며 혼조세를 보였다. 그러나 기관의 순매수에 힘입어 상승 전환했다.

코스피 시장에서 이날 기관은 홀로 510억원 순매수했다.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148억원, 409억원씩 순매도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 증시는 장중 차익실현 매물이 출회되기도 했으나, 미국 셧다운 관련 이슈 해소에 힘입어 재차 강세를 보이는 등 대외 변수에 민감한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11일(현지시간) 워싱턴포스트(WP)와 폴리티코 등에 따르면 미국 상·하원 양당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요구한 57억달러 중 13억 7500만달러만 이번 회계연도 예산안에 포함하기로 잠정 합의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10개 종목 중 삼성전자, SK하이닉스, 현대차, 삼성물산 등은 주가가 올랐다. 셀트리온, LG화학, 삼성바이오로직스, POSCO, 한국전력은 하락했다.

코스닥은 2.89p(0.39%) 내린 730.58로 마쳤다.

코스닥은 이날 1.40p(0.19%) 오른 734.87에 출발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에 하락 전환했다. 이날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412억원, 408억원씩 순매도했다. 개인은 977억원 순매수했다.

시총 상위 10개 종목 중 셀트리온헬스케어, 신라젠, CJ ENM, 바이로메드, 메드톡스, 펄어비스 등은 하락했다. 포스코켐텍, 에이치엘비, 스튜디오드래곤은 주가가 올랐다.

서울외환시장에서 달러/원 환율은 0.8원 내린(원화가치 강세) 1123.9원에 거래를 마쳤다.


min785@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