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이번엔 '시니어' 겨냥…'U+tv 브라보라이프' 출시
IT/과학 2019/02/12 11:00 입력

100%x200

LG유플러스가 50대 이상을 위한 IPTV 전용 서비스 'U+tv 브라보 라이프'를 출시했다. © 뉴스1

건강·취미·여행 등…50대 이상에 필요한 콘텐츠 158편 제공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LG유플러스가 50대 이상 시니어 세대 전용 인터넷TV(IPTV) 서비스 'U+tv 브라보라이프'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유·아동 전용 'U+ 아이들나라'에 이은 두번째 세대별 특화서비스로, 앞으로 세대 특성에 맞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내놓겠다는 전략이다.

'U+tv 브라보라이프'에서 제공하는 콘텐츠는 50대 이상이 가장 관심이 많은 Δ건강 Δ취미 Δ여행 등에 초점을 맞췄다. 158편의 콘텐츠를 자체 제작(오리지널)해서 제공하는 것도 특징이다.

 
건강 콘텐츠 '우리집 주치의'는 총 90편으로 제작됐다. 서울대학교병원 교수들이 출연해 당뇨병과 고혈압, 관절염 등 주요질환에 대해 믿을 수 있는 건강정보를 전달한다. 기존 TV 건강 프로그램이 '상업적이라 믿을 수 없다'는 의견을 반영해 만들었다는 게 LGU+의 설명이다.

'나의 두번째 직업'은 은퇴세대가 주를 이루는 50대 이후 시니어층의 특성을 반영해 새로운 직업을 찾아 인생2막을 개척하는 성공사례 등 9편으로 제작됐다. 은퇴 후 두 번째 직업을 찾은 사례와 함께 월 수입, 초기 투자비용, 전국 교육기관 등 실제 도움이 되는 창업 노하우를 담았다.

양조장이나 목공방, 캘리그라피, 중년 바리스타, 책방, 숲 해설가, 택시기사 등 은퇴 후 새로운 직업을 찾은 동년배의 직업현장에 찾아가 제2의 인생설계에 대한 생생한 조언을 전달한다.

이외에도 구글맵으로 길찾기, 스카이스캐너로 비행기 표 예매하기 등 자녀들도 알려주지 않는 고급 스마트폰 활용법 영상 22편과 여름 울산 십리대숲길, 겨울 지리산 노고단 등 아름다운 자연 풍경과 소리를 감상할 수 있는 힐링 영상 32편이 제공된다.

시니어 세대를 위해 인터넷TV 사용자 환경(UI)도 조정했다. 건강과 여행, 취미, 피플이라는 각각의 카테고리를 두고 그 안에서 콘텐츠를 쉽게 찾아볼 수 있도록 한 것이다.

'브라보라이프' 홈 화면은 눈이 편안한 녹색을 전체적으로 사용해 피로감을 최소화한다. 기존 TV 홈 대비 30% 커진 글씨와 직관적 아이콘 및 이미지를 활용해 노안이 있는 시니어 세대들도 답답함 없이 쉽게 콘텐츠 탐색을 할 수 있도록 했다.

서비스를 실행했을 때 가장 먼저 등장하는 메인화면 '라운지' 메뉴는 심신의 안정이 되는 자연 풍경과 소리를 제공한다. 여기에 절기정보와 날씨, 미세먼지, 명언 등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정보가 자연 화면과 함께 나타난다.

기존 U+ 가입자들은 별도 추가요금없이 'U+tv 브라보라이프'를 시청할 수 있다. 다만 UHD2 셋톱 이용고객 125만명을 대상으로 우선 제공되며, 추후 업데이트를 통해 서비스 제공범위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icki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