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레스터 시티전 평점 7점…GK 요리스는 9점대
스포츠/레저 2019/02/11 01:37 입력


(서울=뉴스1) 맹선호 기자 = 손흥민(토트넘)이 레스터 시티와의 경기에서 쐐기골을 넣으면서 평점 7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0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와의 2018-19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에서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소화했다.

이날 손흥민은 페르난도 요렌테와 함께 투톱으로 나섰다. 전반에는 박스 안에서의 시뮬레이션 액션으로 경고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경기 막판까지 전방을 휘저었고 골맛을 봤다.

손흥민은 후반 추가시간 쐐기골을 넣으면서 팀의 3-1 승리를 이끌었다. 리그 11호골이자 시즌 15번째 득점이며 최근 3경기 연속골이다.

이에 축구통계전문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7.0점을 부여했다. 영국 '풋볼런던'도 손흥민에게 7점을 줬다.

이날 최고 평점은 골키퍼 위고 요리스에게 돌아갔다. 요리스는 후반 제이미 바디의 페널티킥을 막는 등 선방쇼를 펼쳤다. 바디에게 한골을 내줬지만 요리스 덕에 토트넘은 리드를 이어갈 수 있었다.

이에 후스코어드닷컴은 요리스에게 9.1점으로 최고 평점을 부여했으며 풋볼런던도 9점을 줬다.

한편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두번째 골을 넣은 크리스티안 에릭센에게 8점을 주며 MOM으로 선정했다. 손흥민과 요리스는 모두 7점이다.


maeng@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