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화보] '보이시' 박지현 "늙어 죽을 때까지 연기하고파"
기타 2019/01/08 10:33 입력

100%x200

사진출처: 에스콰이어©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박지현이 보이시한 매력을 뽐낸 화보로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박지현은 지난해 극장가를 뜨겁게 달군 영화 '곤지암'을 시작으로 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 '내 뒤에 테리우스' 그리고 현재 '은주의 방'에 출연하며 장르와 캐릭터를 불문한 한계없는 연기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신예다. 그가 함께한 패션 매거진 '에스콰이어' 1월호 화보가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 속 박지현은 독보적인 분위기 속에 보이시한 매력을 발산하며 보는 이들을 사로잡고 있다. 박지현은 도회적인 분위기를 돋보이게 만드는 올블랙 슈트는 물론, 유니크한 블루 가죽 롱코트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내 화보의 완성도를 한층 더 높이고 있다.

특히 몽환적이고 나른한 분위기부터 날카로운 카리스마가 빛나는 눈빛까지 시시각각 변하는 박지현의 표정과 눈빛은 이번 화보 콘셉트에 완벽히 녹아들었음을 알 수 있는게 하고 있다.

박지현은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를 통해 "개인적으로 힘든 적이 많았는데 한 번도 연기를 그만둬야겠다고 생각한 적은 없다"라며 "직업을 잘 만난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고, 늙어 죽을 때까지 연기를 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박지현은 올리브 드라마 '은주의 방'에서 탁월한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극 중 박지현은 출중한 능력과 완벽한 비주얼을 갖추었지만, 깊은 내면엔 쓸쓸한 고독감을 지닌 류혜진 역으로 변신했다.


hmh1@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