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윤민수, 母 '빚투' 의혹…소속사 "사실 확인 중"
연예 2018/12/07 18:06 입력

100%x200

바이브 윤민수© News1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가수 윤민수의 어머니에게 돈을 빌려줬다가 받지 못했다고 주장이 나와 사실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7일 한 매체는 윤민수 어머니 A씨에게 빌려준 돈 1000만원을 돌려 받지 못했다는 B씨의 주장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B씨는 A씨에게 22년 전 총 2000만원을 빌려줬고, 이후 A씨가 한 차례 1000만원을 갚았으나 남은 1000만원을 아직까지 돌려받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윤민수의 소속사 측은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며 "정확히 파악한 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밝혔다.


hmh1@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