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美 5개 도시 투어 나선다… 글로벌 행보 본격화
연예 2018/12/07 18:06 입력

100%x200

WM엔터테인먼트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그룹 오마이걸(OH MY GIRL)이 미국 투어에 나선다.

오마이걸은 2019년 1월18일 애틀란타를 시작으로 20일 시카고, 22일 휴스턴, 26일 인디오, 27일 산호세 등 총 미국 내 5개 주요 도시에서 '2019 OH MY GIRL 1ST U.S. TOUR'를 개최한다.

오마이걸이 미국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는 것은 데뷔 후 처음이다. 이에 오마이걸 특유의 몽환적이면서도 소녀적인 감성과 독보적인 퍼포먼스가 미국에서도 통할지 기대를 모은다.

 
앞서 오마이걸은 '2019 일본 데뷔 기념 첫 번째 라이브 투어'라는 타이틀로 내년 1월4일 후쿠오카를 시작으로 5일 오사카, 6일 도쿄에서 라이브 투어를 진행할 예정으로 티켓을 오픈한 이후 빠른 속도로 3개 도시의 전석을 매진시켰다. 오마이걸은 일본 정식 데뷔를 하기도 이전에 막강한 티켓 파워를 보이며 순항하고 있다.

이밖에도 오마이걸은 올해 4월 일본 팬미팅을 시작으로 싱가폴, 홍콩, 대만 등 아시아 주요 도시에서 팬미팅 투어를 펼칠 예정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행보에 나서며 아시아 투어를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글로벌 아이돌'로서 행보를 본격화했다.

한편 오마이걸은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 가수들과 함께 'HELLO! WM' 이란 이름으로 오는 10일 2018년 겨울 프로젝트를 발매할 계획이다.


breeze52@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