헥터, KIA 팬들에게 인사 "받은 사랑 마음에 간직할 것"
스포츠/레저 2018/12/07 17:51 입력

100%x200

KIA 타이거즈를 떠나는 헥터 노에시가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뉴스1 DB © News1 황기선 기자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KIA 타이거즈를 떠나는 헥터 노에시가 팬들에게 작별 인사를 전했다.

헥터는 7일(한국시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한국을 떠나는 소감과 함께 팬들을 향한 인사를 남겼다.

헥터는 "그동안 배려해준 한국, KIA 팬들에게 감사드린다"며 "KIA에서 뛸 수 있었던 것, 한국에서 느낀 감정들 모두 고맙게 생각한다"고 적었다.

 
이어 "팬들의 사랑과 응원에 만족한다. 한국 생활은 성장의 기회였다"며 "그동안 팬들이 보내준 사랑은 늘 마음 속에 간직하겠다"고 덧붙였다.

헥터가 처음 KIA 유니폼을 입은 것은 지난 2016년이었다. 그해 15승5패 평균자책점 3.40으로 맹활약하며 KIA와 재계약한 헥터는 지난해 20승5패 평균자책점 3.48로 팀의 통합우승을 이끌었다.

올 시즌은 다소 부진했다. 11승10패 평균자책점 4.60을 기록했다. KIA는 여전히 헥터를 필요로 해 재계약을 제안했지만 헥터는 외국인 선수를 대상으로 높아진 세율에 대한 부담으로 KBO리그를 떠나기로 했다.


doctorj@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