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민영기, 아내 이현경 첫눈에 반해…김소현 "눈 하트되더라"
연예 2018/12/06 23:36 입력

100%x200

'해피투게더4 캡처 /KBS2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뮤지컬 배우 민영기가 아내 이현경을 처음 본 순간 반했다고 말했다.

6일 밤 11시 10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는 스페셜 MC 뮤지컬 배우 김소현과 뮤지컬 배우 중창단 '엄유민법'의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가 출연했다.

민영기는 아내 배우 이현경에 대해 언급했다. 민영기는 "노래를 배우고 싶어하는 아내와 선생과 제자로 만났는데 처음 만나고 첫 눈에 반했다"고 말했다. 이어 "준상도 현경을 어떻게 생각하냐고 묻더라"라고 덧붙였다. 김소현은 "첫눈에 반한 순간 제가 옆에 있었거든요. 그 떄 영기 오빠의 눈빛을 잊을 수 없다. 눈이 정말 하트가 되더라"고 증언했다.


 
hwangno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