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캐슬' 김정난, 엽총 목에 대고 쏴 "여왕은 왜"(종합)
연예 2018/11/24 00:30 입력

100%x200

© News1

(서울=뉴스1) 황지혜 기자 = 김정난이 엽총을 목에 대고 쏘는 충격적 엔딩을 선사했다.

23일 방송된 JTBC 드라마 '스카이캐슬'에서는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에 사는 엘리트 가족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서울대 의대를 졸업한 의사 남편을 둔 이명주(김정난 분)는 이번에 아들 영재마저도 서울대 의대를 합격시키며 같은 캐슬에 살고 있는 한서진(염정아 분), 노승혜(윤세아 분), 진진희(오나라 분)의 부러움을 샀다.

 
한서진은 딸 강예서(김혜윤 분)를 반드시 의사로 만들겠다는 의지를 갖고 있는 인물. 남편 강준상(정준호 분)은 한서진의 '치맛바람'을 못마땅해하지만 그렇게 해야 딸의 서울대 의대 입학을 할 수 있다며 고군분투 중이다.

이에 아들을 서울대 의대를 입학시켜 캐슬의 여왕이 된 이명주에게 포트폴리오를 받기 위해 대학 합격 파티도 손수 열어 축하해줬지만 "내 아들의 포트폴리오를 마음대로 공개할 수 없다"는 답변을 들었을 뿐이다.

노승혜 역시 쌍둥이 아들의 대학 진학을 위해 열정적으로 참여하고 있는 남편 차민혁(김병철 분)와 함께 이명주에게 포트폴리오를 받기 위해 노력했지만 얻지 못했다.

이에 미안했던 이명주는 이들에게 한 은행에서 하는 투자설명회를 알려줬고 그곳에서는 아이들의 명문대 입시를 도와주는 코디들을 소개하고 있었다. 그 중, 서울대 입학사정관 출신의 코디 이수임(이태란 분)은 일년에 딱 2명만 코디해주는 것으로 알려진 명문 코치로 이명주가 추천했던 인물이다.

한서진은 "우리 딸이 고등학교 수석 입학했다"고 말하며 열정적인 교육 의지를 드러냈고, 결국 이수임에게 선택받아 코디를 받게 됐다.

그러던 어느 날, 스카이캐슬에 한 대의 택시가 도착했다. 크루즈 여행을 떠난 이명주였다. 그는 너무 지루해서 빨리 왔다고 설명했다. 이어 한서진과 진진희에 선물을 주고 피곤하다며 이들을 보냈다.

그리고 이날 밤, 눈이 내린 연못 앞. 이명주는 남편의 엽총을 목에 대고 쐈다.


hwangnom@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