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1★종합] '데뷔' 서프라이즈U, 선배 서프라이즈 잇는 배우그룹 될까
연예 2017/07/07 15:54 입력

100%x200

서프라이즈 U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 에서 열린 데뷔 앨범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2017.7.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100%x200

서프라이즈 U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 에서 열린 데뷔 앨범 쇼케이스에 참석해 닮고 싶은 선배로 공명(왼쪽)을 이야기 하며 미소를 짓고 있다. 2017.7.7/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그룹 서프라이즈U가 데뷔했다.

서프라이즈U는 7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글래드 호텔 여의도에서 데뷔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자리에는 서프라이즈U의 다섯 멤버들인 윤정혁, 차인하, 지건우, 은해성, 김현서 등이 참석했으며 웹드라마 '아이돌 권한대행' 하이라이트 영상과 데뷔곡 무대가 공개됐다.

서프라이즈U의 U는 'Urban & Unique'라는 의미로, 도시적이고 세련된 이미지를 가진 다섯 멤버들이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는 것이 목표이자 메인 콘셉트인 그룹이다. 앞서 배우 서강준과 공명, 유일과 강태오, 이태환이 속한 서프라이즈에 이어 판타지오에서 두 번째로 론칭한 배우 그룹이기도 하다.
 

이번에 서프라이즈U가 발표하는 타이틀곡 '아이 두(I DO)'는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뭐든지 할 수 있는 남자의 당찬 고백을 표현한 곡이다. 트렌디한 비트와 따뜻한 기타 리프가 어우러진 멜로디에 서프라이즈 U의 매력적인 목소리가 더해져 서프라이즈 U만의 감성과 매력이 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프라이즈U는 데뷔 후 자신들의 목표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들은 "저희 목표는 일단은 그냥 무조건 열심히 하는 것"이라면서 "특별한 건 아직 정하진 않았다. 서프라이즈 선배들께서 길을 너무 잘 닦아 주셔서 연기 활동 열심히 하고 팀별로 잘 활동해서 두 마리 토끼 다 잡는 것이 목표"라고 털어놨다.

또 이들은 소속사 선배들인 서프라이즈 뒤를 잇는 그룹이라는 점에서 부담감이 있다고도 털어놨다. 서프라이즈U는 "선배님들이 길을 너무 닦아주셔서 더 관심을 많이 가져주셨다. 시작점이 다르다. 그만큼 선배님들을 따라가기 위해 노력을 해야 한다 생각했다"면서도 "부담감이 있는데 기존 서프라이즈 선배님들과 다른 매력을 충분히 갖고 있다고 생각한다. 연기도 잘 하고 노래도 잘 한다. 충분히 서프라이즈 선배님들 만큼 잘 할 수 있을 거라 믿는다"고 털어놨다.

끝으로 이들은 자신들이 듣고 싶은 수식어에 대해서도 이야기했다. 멤버들 개개인은 사람 냄새 나는 배우, 달달한 배우 등 자신들이 듣고 싶은 수식어에 대해 고백했다. 그러면서도 이들은 "그룹으로서는 만능 엔터테이너이기 때문에 연기는 당연히 잘 하는 그룹이라 불렸으면 좋겠다"며 "예능이나 방송 등 다방면에서 인정받는 그룹이라는 수식어를 얻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서프라이즈U는 이날 데뷔 후 첫 미니 앨범 타이틀곡과 웹드라마 '아이돌 권한대행'을 공개한다. '아이돌 권한대행'은 아이돌로 오해받은 취준생들의 2박3일 청춘전원활극이다.


aluemchang@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