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X영크림, MIB 해체후에도 빛나는 우정 ‘훈훈’
연예 2017/05/17 11:20 입력

100%x200

[디오데오 뉴스] 영크림과 강남이 만났다.

M.I.B 출신 래퍼 영크림과 강남이 해체 후에도 변하지 않은 우정을 과시했다.

강남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크림이 음악방송에 출연해 만나러 왔다. 영크림 파이팅”이라는 글과 함께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특히 #영크림 #MIB라는 해시태그를 게재, 그룹이 해체되었음에도 변하지 않은 의리를 과시해 훈훈함을 자아낸다.

영크림 소속사 측은 “영크림의 음악방송 출연 소식을 듣고 강남은 당연하다는 듯이 방송국으로 와주었다”며 “응원과 격려뿐만 아니라 무대의 리허설과 모니터까지 함께 해줬다”고 전했다. 이어 “서로가 존재만으로도 든든한 것 같다. 영크림이 더 좋은 모습으로 무대에 설 수 있도록 세세한 것까지 진지하게 대화를 나누기도 했다”고 밝혔다.
  
영크림은 지난 13일 신곡 '밤이면'을 발매했으며,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하여 활발한 활동을 전개 중이다.

‘밤이면’은 어머니와의 실제 대화에서 영감을 받아 만든 노래로, 밤의 몽환적이고 나른한 분위기를 담은 느린 템포의 리듬과 따듯한 신스선율 위에 무심한 듯 편안한 후렴구의 멜로디가 특징이다. 특히 자신의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은 가사와 랩으로 진심을 전하는 진정성 있는 영크림의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앞서 발매된 곡들과는 또 다른 진정성 있고 진중한 영크림의 모습이 돋보이는 음악이다. 이전의 두 곡의 싱글을 함께 작업한 프로듀서 이형민과 또 한 번 호흡을 맞췄다.
( 사진 = 강남 인스타그램 )
온라인뉴스팀 press@diodeo.com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