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서 야간에 빈 상가 금품 턴 40대 구속
전국 2017/03/21 07:47 입력

100%x200

© News1


(대구ㆍ경북=뉴스1) 피재윤 기자 = 경북 포항북부경찰서는 21일 심야시간대 식당 등 빈 상가에 침입해 금품을 턴 혐의(야간주거침입절도)로 A씨(43)를 구속했다.

A씨는 2012년 8월부터 최근까지 포항지역을 무대로 식당과 미용실 등 상가 61곳에 침입해 현금과 노트북 등 21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턴 혐의다.

경찰은 A씨의 수법으로 미뤄 범행이 더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중이다.

ssanaei@news1.kr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