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국조특위, 오늘 이재용 위증혐의 고발건 의결
정치 2017/01/12 06:00 입력

100%x200

(서울=뉴스1) 박승주 기자 =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국정조사특별위원회는 12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위증 혐의로 고발하는 건을 의결한다.

국조특위는 이날 오후 4시30분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고 '국정조사특별위원회 활동결과보고서 채택의 건'과 함께 이 부회장 고발 건을 의결할 예정이다.

앞서 박영수 특별검사팀은 전날(11일) 이 부회장이 국조특위 청문회에서 한 '삼성이 최순실씨 일가 지원에 관여하지 않았다'는 진술 등이 거짓이라 판단해 국회에 위증죄 고발을 요청했다.

이 부회장은 지난해 12월6일 열린 국조특위 1차 청문회에 출석해 박근혜 대통령과 독대 당시 자금 출연 요청이나 삼성물산 합병과 관련한 얘기는 오가지 않았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박영수 특검팀 또한 '삼성특혜' 의혹과 관련해 이날 이 부회장을 '뇌물공여' 혐의 피의자로 불러 조사한다.

아울러 자료 제출을 거부했던 증인들에 대해서도 위원간 합의가 이뤄지면 이날 고발 건을 의결할 것으로 보인다.

parksj@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