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까지 고속도로 882㎞ 늘린다…49개 사업 28.9조 투자
경제 2017/01/12 06:00 입력

100%x200

국토교통부 제공© News1


(세종=뉴스1) 김희준 기자 = 국토교통부가 2020년까지 28조9000억원을 투입해 고속도로 882㎞를 확장·신설한다.

국토부는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2020년까지의 고속도로 5개년 계획을 12일 발표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계획은 국가도로 종합계획의 정책방향에 따라 기존사업 36개와 신규사업 23개 등 총 49개 도로사업에 국가재정 10조원 등 28조9000억원을 투자하는 내용"이라고 말했다.

세부적으로는 도로혼잡 개선을 위해 Δ안산~인천 Δ금천~대덕 Δ서울~양평 구간 등에 외곽순환도로와 지하도로, 방사도로를 신설한다.

김해공항~대동 구간이나 철원~창원 구간 등 도로용량을 초과한 구간의 도로확장도 추진된다.

교통물류 지원을 위해선 Δ김해 신공항 Δ부산 신항 Δ산업단지 등 물류거점을 연계하는 도로를 신설해 경제성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 Δ제천~영월 Δ성주~대구 Δ공주~청주 등 도로의 동서축선도 보강한다.

국토부는 이번 5개년 계획에 따라 사업별로 예비타당성 조사 등을 거쳐 신규 설계 등의 절차에 착수할 예정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 계획이 시행될 경우 2020년엔 고속도로 5000㎞ 시대가 열리고 혼잡구간의 49.4%가 해소될 것"이라고 말했다.



h9913@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