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딘딘 "아이린 팬, 트와이스 입덕하며 자괴감 들어"
연예 2017/01/11 23:38 입력

100%x200

딘딘이 아이린 팬이라는 사실을 고백했다. © News1star /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캡처

(서울=뉴스1스타) 장아름 기자 =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딘딘이 레드벨벳 아이린 팬이라는 사실을 고백했다.

딘딘은 11일 밤 11시10분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의 '괴물은 모두가 알아보는 법' 특집에서 "트와이스에 푹 빠졌다가 자괴감 들었다던데"라는 말에 "원래는 아이린과 '라디오스타'에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아이린 출연 당시) 스케줄 안 되니까 못 나갔는데 아이린이 나오는 걸 알았으면 나왔을 것"이라며 "원래 잡혀 있던 스케줄은 양해 구했을 것"이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딘딘은 "레드벨벳 팬들과도 소통하고 있는 상황이다. 트와이스를 애써 차단을 하고 있었는데 어느날 'TT'가 귀에 딱 꽂혔다. 영상을 보고 모르게 입덕했다"며 "어느 행사장에서 트와이스 팬들과 만났는데 이후 소통하게 됐다. 원래 레드벨벳 팬이라고 고백했더니 잡덕 안 좋아한다고 하더라"고 털어놔 웃음을 더했다.

aluem_chang@news1.kr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