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급택시 호출서비스 '카카오 블랙' 오늘부터 운행
IT/과학 2015/11/03 08:45 입력

100%x200

© News1




(서울=뉴스1) 주성호 기자 = 카카오 고급택시가 3일부터 서울에서 일제히 운행을 시작한다. 고급 수입차로 운영되는 '카카오택시 블랙'은 카카오의 택시호출 서비스 '카카오택시'의 첫 수익화 모델이다.

카카오(대표 임지훈)는 이날 서울택시운송사업조합, 하이엔과 함께 서울시에서 '카카오택시 블랙' 시범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3000㏄급 벤츠 E클래스 차량 100대에 전문 교육을 받은 기사 200명이 투입된다.
 

국토교통부의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개정으로 첫 도입된 고급택시는 차량 외부에 택시표시등이 없고 미터기 대신 자체 요금산정 방식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이용자들은 기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카카오택시를 2.0 버전으로 업데이트해 '카카오택시 블랙'을 이용할 수 있다. 출발지와 목적지를 입력하고 택시종류에서 '블랙'을 선택하면 된다.

기본요금은 8000원으로 일반택시보다 2.5배, 모범택시보다 1.5배 비싸다. 결제는 카카오의 간편결제 서비스 '카카오페이'만 가능하다. 카카오택시 앱내에 목적지로 설정한 곳에 도착했을 경우 자동으로 요금 결제가 이뤄지는 방식이다.

고객들은 택시 승차 이전에 최초 1회만 카카오택시 블랙 결제에 이용할 신용카드를 미리 등록해야 한다. 현재 비씨카드, 삼성카드, 신한카드, 현대카드, KB국민카드 등이 등록 가능하며 롯데카드, 하나카드 등도 추가될 예정이다.

현금이나 실물카드 결제 등의 새로운 방식이 추가될 가능성도 있다. 카카오 관계자는 "보다 많은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쓸 수 있도록 서울시, 국토부와 협의해 다양한 결제수단을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라며 "카카오택시 블랙으로 호출 가능한 지역과 차량을 지속적으로 늘려나겠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는 '카카오택시 블랙' 서비스 출시를 기념해 선착순 3만명 탑승자에 한해 1만원 할인 쿠폰을 지급 이벤트를 진행한다.


sho218@



저작권자 ⓒ 뉴스1 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핫이슈! 디오데오(www.diodeo.com)
Copyrightⓒ 디오데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