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검색결과

담당변호사 양예원 추행·유포로 인한 상처 그대로 남을 것

연예 2018/12/07 18:23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유튜버 양예원(24)의 변호를 담당한 이은의 변호사가 자신의 SNS에 1심 재판이 끝난 후의 소회를 밝혔다. 이은의 변호사는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일단 1심 재판이 끝났다. 밤을 샜더니 졸려서 목소리는 시들새들 했으나 눈을 부릅뜨고 피해자 변호사 최후 발언을 했다"라고 밝혔다. 이 변호사는 이 글에서 "판사도 검사도 변호사들도 이제 곧 이 사건을 잊을 거고 피고인의 시간도 ...

유투버 양예원 추행혐의 촬영 모집책에 징역 4년 구형

사회 2018/12/07 13:50

"복수의 여성이 돌이킬 수 없는 피해"…내년 1월9일 선고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 = 유튜버 양예원씨(24)를 성추행하고 노출사진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모집책 최모씨(45)에게 검찰이 징역 4년을 구형했다. 검찰은 7일 오전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 이진용 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공판에서 이같이 구형했다. 검찰은 "피해자 진술이 일관되며 최씨의 범죄로 여러 여성들이 돌이킬 수 없는 피해를 입은 점을 고려 ...

비공개촬영회 회원 당시 상황 기억 안 나…한뼘 촬영 있었다

사회 2018/10/24 16:23

"강제추행 본 기억 없다"…양예원 측 "무죄 입증 증거 안돼" 모집책 "디지털카메라 없었다"…증인 "들고 다니는 것 봤다"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유튜버 양예원씨를 성추행하고 노출사진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모집책 최모씨(45)가 신청한 증인이 24일 법정에서 "최씨가 검은색 디지털카메라를 들고 다녔고, 음부와 한 뼘 거리에서 촬영하는 경우도 있었다"고 증언했다. 최씨 측 증인이 '디지털카메라를 사용한 ...

반격 나선 비공개촬영회 모집책…오늘 촬영자 2명 증인신문

사회 2018/10/24 05:00

쟁점은 '강제추행'…촬영자, 피고인에 유리한 증언할 듯 양예원, 이날 재판도 방청…변호인 "피해자 입장 말할 것"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비공개 촬영회'에서 유튜버 양예원씨를 비롯한 여성들을 성추행하고 노출사진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촬영자 모집책 최모씨(45)가 반격에 나섰다. 24일 그와 함께 촬영회에 참석한 촬영자들이 법정에 나와 증인신문을 받는다.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 이진용 판사는 이날 ...

정유진의 핫스팟 정유미 지라시에 고소까지…누가 윰블리를 흔드나

연예 2018/10/19 14:14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받은글)'로 시작하는 지라시가 지난 17일 개인 SNS를 통해 퍼지기 시작했다. 제법 길게 작성된 이 글은 나영석PD와 정유미, 조정석과 양예원 등 유명인들의 이름을 거론했고, 사실이라면 크게 논란이 될 법한 그들의 사생활에 대해 적었다. '지라시'는 '당연히' 당사자들에도 전달됐다. 화제가 된 그날부터 이들이 소속돼 있는 회사에 이 '지라시'에 대한 사실여부를 묻는 문의가 빗발쳤기 때 ...

N이슈 양예원 측 2차 가해 쏟아지고 있어…공감 해달라

연예 2018/10/11 14:18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유튜버 양예원이 지난 10일 공개 증인신문에 나선 가운데, 양예원 측 변호사가 "2차 가해가 쏟아지고 있다"며 호소했다. 양예원의 변호인은 이날 기자들 앞에서 "피해자가 어떤 말을 하더라도 2차 가해가 쏟아지고 있다"며 "대학생이었던 피해자에게 학비와 생활비 500만 원이 얼마나 큰 산처럼 다가왔을지 공감해달라"고 말했다. 양예원은 서울서부지법에서 강제추행 등 혐의로 구속된 촬영자 ...

양예원측 왜 피해자다움 강요할까…본질 봐 달라 호소종합

사회 2018/10/10 20:33

"심기 거스를 수 없었다" vs "피해자답지 않아" 공방 "살인자 소리 들으며 살아…평범한 삶 살고 싶어" 눈물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왜 피해자다움을 강요할까, 이 사건의 본질은 어디에 있는지 생각해보게 된다." 10일 공개 증인신문에 나섰던 유튜버 양예원씨는 재판을 마친 뒤 끝내 입을 열지 않았다. 양씨 대신 취재진 카메라 앞에 선 변호인 이은의 변호사는 "피해자가 어떤 말을 하더라도 2차 가해가 쏟아지고 ...

양예원 유출 두려워 추행 거부 못해 vs 피해자답지 않아 공방

사회 2018/10/10 19:06

"음부서 한 뼘까지 다가와 촬영하고 추행" vs "왜 계속 응했나" "창녀·살인자 소리 들으며 살아…그때의 날 이해해달라" 눈물 (서울=뉴스1) 최동현 기자 = 유튜버 양예원씨가 공개 증인신문에 나선 10일, 법정에서는 '강제추행은 분명히 있었다'는 양씨 측과 '추행을 당하고도 16번이나 촬영에 응한 것은 이해할 수 없다'는 피고인 측의 치열한 공방이 벌어졌다. 서울서부지법 형사4단독 이진용 판사는 이날 오후 4시 강제추 ...

굳은 표정으로 공판 출석하는 양예원

사회 2018/10/10 16:29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 비공개 촬영회에서 노출사진을 강요당하고 성추행 당했다고 폭로한 유튜버 양예원씨가 10일 서울 마포구 서부지법에서 열린 공판에서 공개증언을 하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2018.10.10/뉴스1 2expulsion@news1.kr

양예원 첫 공개증언 위해

사회 2018/10/10 16:29

(서울=뉴스1) 이재명 기자 = 비공개 촬영회에서 노출사진을 강요당하고 성추행 당했다고 폭로한 유튜버 양예원씨가 10일 서울 마포구 서부지법에서 열린 공판에서 공개증언을 하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2018.10.10/뉴스1 2expulsion@news1.kr